광고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편집  2018.07.17 [10:03] 시작페이지로
민족·세계
개인정보취급방침
사람일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민족·세계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민족·세계
"늙다리 미치광이, 반드시 불로 다스릴것"
북 김정은 국무위원장 명의 첫 성명..."사상최고의 초강경 대응조치 고려"
기사입력: 2017/09/22 [22:08] 최종편집: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회 위원장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유엔총회 연설에 대응해 21일 북한 국무위원회 위원장 명의의 성명을 직접 발표했다.


<조선중앙통신>은 22일 "김정은동지께서 미합중국 대통령의 유엔총회 연설과 관련하여 성명을 발표했다"며, "최고영도자동지(김정은)께서는 9월 21일 당중앙위원회 청사에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 성명을 발표했다"고 보도했다.


김 위원장은 성명에서 "트럼프가 세계의 면전에서 나와 국가의 존재자체를 부정하고 모욕하며 우리 공화국을 없애겠다는 역대 가장 포악한 선전포고를 해온 이상 우리(북)도 그에 상응한 사상최고의 초강경 대응조치 단행을 심중히 고려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나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을 대표하는 사람으로서 우리 국가와 인민의 존엄과 명예 그리고 나자신의 모든 것을 걸고 우리 공화국의 절멸을 줴친 미국 통수권자의 망발에 대한 대가를 반드시 받아낼 것"이라고 했다. "이것은 트럼프가 즐기는 수사학적 표현이 아니다"라고 못박았다.


"나는 트럼프가 우리의 어떤 정도의 반발까지 예상하고 그런 괴이한 말을 내뱉았을 것인가를 심고(고심)하고 있다"며, "트럼프가 그 무엇을 생각했든간에 그 이상의 결과를 보게 될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을 '미국의 늙다리 미치광이'라고 호칭하며 "반드시, 반드시 불로 다스릴 것"이라고 다짐하는 표현도 썼다.


김 위원장은 트럼프 대통령에 대해 "대통령으로 올라앉아 세계의 모든 나라들을 위협공갈하며 세상을 여느때없이 소란하게 만들고있는 트럼프는 한 나라의 무력을 틀어쥔 최고통수권자로서 부적격하며 그는 분명 정치인이 아니라 불장난을 즐기는 불망나니, 깡패임이 틀림없다"고 원색적인 비난을 퍼부었다.


또 "숨김없는 의사표명으로 미국의 선택안에 대하여 설명해준 미국 집권자의 발언은 나를 놀래우거나 멈춰세운 것이 아니라 내가 선택한 길이 옳았으며 끝까지 가야 할 길임을 확증해주었다"고 강조했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 성명(전문)


최근 조선반도정세가 전례없이 격화되고 각일각 일촉즉발의 위기상태로 치닫고있는 심각한 상황에서 유엔무대에 처음으로 나선 미국집권자의 연설내용은 세계적인 관심사가 아닐수 없다.


어느 정도 짐작은 하였지만 나는 그래도 세계최대의 공식외교무대인것만큼 미국대통령이라는자가 이전처럼 자기 사무실에서 즉흥적으로 아무 말이나 망탕 내뱉던것과는 다소 구별되는 틀에 박힌 준비된 발언이나 할것으로 예상하였다.


그러나 미국집권자는 정세완화에 도움이 될수 있는 나름대로 설득력있는 발언은 고사하고 우리 국가의 《완전파괴》라는 력대 그 어느 미국대통령에게서도 들어볼수 없었던 전대미문의 무지막지한 미치광이나발을 불어댔다.


겁먹은 개가 더 요란스레 짖어대는 법이다.


트럼프에게 권고하건대 세상을 향해 말을 할 때에는 해당한 어휘를 신중하게 선택하여 상대를 보아가며 가려서 하여야 한다.


우리의 정권을 교체하거나 제도를 전복하겠다는 위협의 테두리에서 벗어나 한 주권국가를 완전히 괴멸시키겠다는 반인륜적인 의지를 유엔무대에서 공공연히 떠벌이는 미국대통령의 정신병적인 광태는 정상사람마저 사리분별과 침착성을 잃게 한다.


오늘 나는 미국대통령선거당시 트럼프를 두고 《정치문외한》,《정치이단아》이라고 조롱하던 말을 다시 상기하게 된다.


대통령으로 올라앉아 세계의 모든 나라들을 위협공갈하며 세상을 여느때없이 소란하게 만들고있는 트럼프는 한 나라의 무력을 틀어쥔 최고통수권자로서 부적격하며 그는 분명 정치인이 아니라 불장난을 즐기는 불망나니,깡패임이 틀림없다.


숨김없는 의사표명으로 미국의 선택안에 대하여 설명해준 미국집권자의 발언은 나를 놀래우거나 멈춰세운것이 아니라 내가 선택한 길이 옳았으며 끝까지 가야 할 길임을 확증해주었다.


트럼프가 세계의 면전에서 나와 국가의 존재자체를 부정하고 모욕하며 우리 공화국을 없애겠다는 력대 가장 포악한 선전포고를 해온 이상 우리도 그에 상응한 사상최고의 초강경대응조치단행을 심중히 고려할것이다.


말귀를 알아듣지 못하고 제할소리만 하는 늙다리에게는 행동으로 보여주는것이 최선이다.


나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을 대표하는 사람으로서 우리 국가와 인민의 존엄과 명예 그리고 나자신의 모든것을 걸고 우리 공화국의 절멸을 줴친 미국통수권자의 망발에 대한 대가를 반드시 받아낼것이다.


이것은 트럼프가 즐기는 수사학적표현이 아니다.


나는 트럼프가 우리의 어떤 정도의 반발까지 예상하고 그런 괴이한 말을 내뱉았을것인가를 심고하고있다.


트럼프가 그 무엇을 생각했든간에 그 이상의 결과를 보게 될것이다.


미국의 늙다리미치광이를 반드시,반드시 불로 다스릴것이다.


주체106(2017)년 9월 21일


김 정 은

<통일뉴스=이승현 기자>

이승현 이승현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사람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김정은] "조미공동성명 참으로 의의깊은 려정의 시작" 박해전 2018/07/13/
[김정은] 올해 신년사에서 판문점선언까지 '상보' 발표 이승현 2018/05/14/
[김정은] 김정은 위원장, 중국 예술단 발레 공연 관람 이창기 2018/04/17/
[김정은] 김정은 위원장, 쑹타오 부장 접견 및 연회 마련 김영란 2018/04/15/
[김정은] 북 로동당 정치국 회의… ‘한반도 정세발전’ 보고 김동원 2018/04/11/
[김정은] "훌륭한 공연으로 우리 인민들을 기쁘게 해" 이승현 2018/04/02/
[김정은] 김정은 위원장, 남측예술단 평양 공연 관람 최명규 2018/04/02/
[김정은] 북중 정상회담, 언론이 놓친 이야기 강호석 2018/04/01/
[김정은] "이제부터 진짜 세기적 사변 일어날 것" 이계환 2018/04/01/
[김정은] "북남관계 해빙기 열어준 올림픽위원회 공로" 이광길 2018/03/31/
[김정은] 김정은 위원장, 시진핑 중국 주석과 회담 박해전 2018/03/28/
[김정은] “조미핵대결 평화적 총결산이 최고령도자 구상” 김동원 2018/03/28/
[김정은] 김정은 국무위원장, 대북특사단 접견 만찬 박해전 2018/03/06/
[김정은] 김정은 위원장, 삼지연관현악단 방남 공연 성과 축하 박해전 2018/02/13/
[김정은] "화해와 대화 훌륭한 결과 계속 쌓아나가야" 박해전 2018/02/13/
[김정은] 우리는 하나다, 우리 민족은 영원히 하나다 한호석 2018/02/12/
[김정은] 김정은 국무위원장, 문재인 대통령 방북 초청 박해전 2018/02/11/
[김정은] "조국의 존엄 0.001㎜도 침해하지 못하게" 박해전 2018/02/09/
[김정은] "북 김정은 위원장 한반도 승자로 떠올라" 박해전 2018/01/12/
[김정은] "북남관계 개선과 자주통일 돌파구 열어야" 박해전 2018/01/02/
오늘의사진
6.15 10.4 자주통일평화번영결의대회
많이 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사람일보소개광고/제휴 안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광고 대전 동구 동부로 55-58 603동 306호(판암동) ㅣ 전화 : (02)747-6150 ㅣ 전자우편:saram@saramilbo.com
등록번호 : 대전, 아00255 제호:사람일보ㅣ창간일: 2003년 6월 15일ㅣ발행·편집인 박해전ㅣ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해전
후원 : 하나은행 555-810120-77607 박해전
Copyright ⓒ 2003~2018 saramilbo.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us saram@saram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