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편집  2020.06.03 [18:04] 시작페이지로
개인정보취급방침
사람일보소개
광고/제휴 안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나의 나라', ‘이방원’ 장혁 VS ‘이성계’ 김영철, 뜨거운 야심 충돌! 이제 누구의 ‘나라’인가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10.18 15:06


‘나의 나라’가 뒤집힌 세상, 새로이 건국된 조선에서 본격적인 야심의 충돌을 그린다.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연출 김진원, 극본 채승대, 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나의나라문화전문유한회사) 측은 5회 방송을 앞둔 18일, 새 나라 조선에서 권력을 두고 충돌하는 이방원(장혁 분)과 이성계(김영철 분)의 숨 막히는 대면을 포착했다. 그들을 바라보고 선 남선호(우도환 분), 한희재(김설현 분), 신덕왕후 강씨(박예진 분)의 위태로운 시선이 더해지며 새 세상을 향한 각기 다른 속내가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지난 방송에서 이성계는 위화도 회군의 명분을 얻으며 고려를 장악했다. 요동 전장에 선발대로 내던져졌던 서휘(양세종 분)는 잔혹한 현실 속에서도 끝까지 살아남았다. 선발대를 척살하라는 명을 받고 요동에 잠입한 남선호는 서휘 대신 칼을 맞고 쓰러졌지만, 결국 서휘의 도움으로 살아 돌아왔다. 남전(안내상 분)에게 또다시 버림받았다는 사실을 깨달은 남선호는 더 날카롭게 벼린 야심을 품고 이성계의 사람이 됐다. 한편, 이화루를 떠난 한희재는 왕후가 될 포천부인 강씨에게로 향했다. 이성계의 명을 받고 강씨를 피신시키기 위해 온 이방원과 피난길에 오른 한희재는 살아남아 강씨의 곁이 됐다. 서휘는 복수의 칼날을 갈고 남전을 찾아갔지만, 그곳에서 기억을 잃은 누이 서연(조이현 분)과 마주했다. 서연의 목숨을 볼모로 서휘를 간자로 삼은 남전과 남선호는 이방원의 마음을 훔쳐 그를 죽이라는 명령을 내렸다.

이방원과 이성계의 갈등이 수면 위로 떠오르며 이전과는 또 다른 차원의 긴장을 예고한다. 공개된 사진 속 이방원과 이성계는 서로를 마주 보고 선 모습만으로 숨 막히는 긴장감을 자아낸다. 차갑게 굳은 표정은 쉽게 속내를 드러내지 않지만, 그 안에 숨겨둔 칼날은 서로를 예리하게 겨누고 있다. 새 세상의 왕좌에 앉은 이성계와 그 앞에서 기세를 꺾지 않는 이방원의 대면은 고요하지만 곧 휘몰아칠 폭풍전야와 같다. 그런 둘을 바라보고선 남선호와 한희재, 신덕왕후 강씨의 눈빛도 불안하게 흔들린다. 권력의 중심에 있으나 이방원과 이성계의 움직임에 긴장을 늦출 수 없는 세 사람의 운명에도 피바람의 불씨가 싹트고 있다.

오늘(18일) 방송되는 ‘나의 나라’ 5회는 조선 건국 이후의 이야기를 전개한다. 새 나라에 군림한 이성계와 신덕왕후 강씨, 그들 곁에서 힘을 갖게 된 남선호, 한희재는 이방원을 누르려 하지만, 앞서 남전에게 “새 세상은 아버님의 나라, 그리고 나의 나라”임을 천명한 바 있는 이방원은 쉽게 잠재울 수 있는 존재가 아니다. 이방원과 이성계를 중심으로 새로운 구도의 대립 전선이 형성된 상황. 한편, 누이를 지키기 위해 남선호의 명령을 받게 된 서휘는 목숨을 걸고 이방원의 마음을 훔쳐 그를 죽여야만 한다. 이방원을 쳐내기 위한 서휘와 남선호의 위험한 계획이 이들의 운명을 어떻게 바꿔놓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나의 나라’ 제작진은 “조선 건국 이후 이방원과 이성계의 야심도 본격적으로 충돌한다. 물러설 수 없는 싸움을 시작한 거인들의 뒤에서 서휘, 남선호, 한희재의 운명도 소용돌이친다. 각자의 방식으로 힘을 키워간 세 사람이 어떻게 운명을 뚫고 나아갈지 지켜봐 달라. 촘촘하고 치밀한 전개에 인물 간의 이해관계가 엇갈리며 보다 흥미진진한 이야기가 펼쳐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나의 나라’ 5회는 오늘(18일) 밤 10시 5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나의나라문화전문유한회사>

전체 166525 현재페이지 1吏쟧on= / 5551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66525 젠서(XSR), 암호화폐 거래소 ‘한빗코’ 2일 상장 최자웅 2020.06.02
166524 하림, ‘화끈한 순살닭갈비’ ‘순진한 순살닭갈비’ 출시 고우리 2020.06.02
166523 샘표 ‘토장’으로 만든 쌈장, ‘쌈토장’ 출시 고우리 2020.06.02
166522 한국전파진흥협회, 혁신성장 청년인재 집중양성사업 ‘AI블록체인·SaaS클라우드’ 교육과정 교육생 모집 최자웅 2020.06.03
166521 순천 저전119안전센터, 소화전 미설치 지역 소화기함 설치! 이흥주 2020.06.03
166520 경상남도-교육청-전문가들이 함께 ‘경남형 아동돌봄 협력 체계 구축 방안’ 모색 김정화 2020.06.03
166519 경상남도, 블록체인 기반 공공서비스 구축사업 본격 추진 김정화 2020.06.03
166518 경남도, 사회적경제의 주인공 될 예비 사회적기업 선정 김정화 2020.06.03
166517 경남도, 식품안전관리 3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김정화 2020.06.03
166516 ‘2020년 경상남도 자원봉사대축제’ 개최 김정화 2020.06.03
166515 ‘착한 선결제 캠페인’ 국민 응원 속 소비진작 디딤돌 됐다 김정화 2020.06.03
166514 정부, 日 수출규제 조치 WTO 분쟁 해결 절차 재개키로 김정화 2020.06.03
166513 정부 “방역은 선택 아닌 필수…일상과 방역의 조화 중요” 김정화 2020.06.03
166512 경남도, 2020 공무원 성인지 역량강화 교육 실시 김정화 2020.06.03
166511 GTX 역사 30곳 환승센터 만든다…3분 안에 환승 가능 김정화 2020.06.03
166510 30일까지 전국 680여 곳서 자동차 배출가스 집중 단속 김정화 2020.06.03
166509 경상남도, 제65회 현충일 묵념사이렌 울린다 김정화 2020.06.03
166508 경남도, 코로나19 이기는 ‘외식에티켓 실천’ 김정화 2020.06.03
166507 전자출입명부, 10일부터 헌팅포차 등 전국 고위험시설 의무시행 김정화 2020.06.03
166506 방역당국 “코로나19, 경각심 낮아진 순간 약한 고리 찾아간다” 김정화 2020.06.03
166505 국토부, 도시재생 주민역량강화사업 10개 팀 선정 김정화 2020.06.03
166504 국방TV, 봉오동·청산리 전투 100주년 특집다큐 제작·방송 김정화 2020.06.03
166503 소상공인, 온라인에서 새로운 활로 찾는다 김정화 2020.06.03
166502 ‘의정역량 강화’ 충남도의회 의정아카데미 상시 운영 김정화 2020.06.03
166501 인천시, 2020년 하계 대학생 아르바이트 300명 모집 김정화 2020.06.03
166500 인천시, 코로나19에 지친 일상, 도시숲에서 쉼을 얻다. 김정화 2020.06.03
166499 충남도, ‘충남형 뉴딜’ 5대 미래산업 과제 제안 김정화 2020.06.03
166498 충남도, 특사경 합동 워크숍 개최…역량 강화 김정화 2020.06.03
166497 의정부시, 폭염 대비 독거어르신 보호체계 구축 김정화 2020.06.03
166496 의정부시보건소, 마을건강센터 ‘워킹(Walk King)’ 참여자 모집 김정화 2020.06.03
 1  2  3  4  5  6  7  8  9  10  11 다음  5551 

오늘의사진
6.15 10.4 자주통일평화번영결의대회
많이 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사람일보소개광고/제휴 안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광고 대전 동구 동부로 55-58 603동 306호(판암동) ㅣ 전화 : (02)747-6150 ㅣ 전자우편:saram@saramilbo.com
등록번호 : 대전, 아00255 제호:사람일보ㅣ창간일: 2003년 6월 15일ㅣ발행·편집인 박해전ㅣ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해전
후원 : 하나은행 555-810120-77607 박해전
Copyright ⓒ 2003~2019 saramilbo.com. All rights reserved. Contact us saram@saramilbo.com